충남도의회 유병국 의장, 농협 조합장들과 농업 발전방향 모색
충남도의회 유병국 의장, 농협 조합장들과 농업 발전방향 모색
  • 가재군
  • 승인 2019.08.20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일 천안축협서 조합장, 충남농협 관계자 등과 간담회 -
-유병국 의장 “농업정책 제도개선·경영지원 노력”-

충남도의회 유병국 의장이 20일 천안지역 농·축협 조합장들과 만나 미래 충남 농업의 발전방향을 모색했다.

천안축협 회의실에서 열린 이날 간담회에는 유 의장을 비롯해 김득응 농업경제환경위원회 위원장, 천안지역농협 조합장 12, 농협 충남본부와 도 농림축산국 관계자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유 의장은 조합장들과 충남도의 농업 주요시책을 공유한 후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의회와 농협간 긴밀한 정책 협력체계 구축방안을 논의했다.

유 의장은 충남 농업은 65세 이상 인구가 48.9%로 심각한 초고령화를 겪고 있다. 이는 충남 전체 고령화율(17.5%)보다 3배 정도 많은 규모라며 경지면적도 2010년 대비 현재 9.4% 감소하는 등 농업인들은 개방·세계화 속에서 도전과 개혁이라는 파도를 정면으로 받아내고 있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지난 74일 일본의 경제보복이 반도체·디스플레이 분야에서 시작된 이후 이제는 농업 분야에서도 불안감이 가중되고 있다파프리카와 김치, 인삼 등 일본 수출량이 많은 품목과 일본 수입이 많은 종자, 농기계 부문의 경우 많은 혼란이 올 수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여러 위기 속에서도 식량주권 첨병으로 굳건히 농업을 지키고 있는 농협 조합원 여러분들이 자랑스럽다도의회도 지역밀착형 농업정책 개발과 지원에 관심을 갖고 제도 개선과 경영지원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