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농업기술센터, 새로운 농축산업 변화를 위한 각오 다짐
서산시 농업기술센터, 새로운 농축산업 변화를 위한 각오 다짐
  • 가재군
  • 승인 2019.01.09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9일, 실용교육 추진, 농업농촌 혁신발전 민관거버넌스 체계 구축 등 당면업무 브리핑 가져 -

서산시 농업기술센터는 9일 오전 11시 시청 브리핑 룸에서 브리핑을 갖고 2019년 주요 농축산업무에 대해 발표했다.

이날 이무원 농업기술센터소장은 브리핑을 통해 새해 농업인 실용교육 추진, 가축방역 선진화를 통한 청정지역 유지, 농업농촌 혁신발전 민관 거버넌스체계 구축, 학교급식지원센터의 안정적 정착 및 지역농산물 확대 등 현안사항을 밝혔다.

우선 오는 22일까지 총13회에 걸쳐 3,200여명을 대상으로 벼, 마늘, 생강, 고추 등 주요작물과 지역농업 리더의 역할 등에 대한 새해 농업인 실용교육을 추진한다.

앞으로 일정대로 교육을 추진해 농업핵심기술 전파는 물론 본격 도입된 PLS(농약허용물질목록 관리제도)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피해예방을 위한 홍보도 중점적으로 추진한다는 방침이.

또한 구제역, AI가 없는 청정서산을 만들기 위해 작년 9월부터 상황실을 운영하고 있으며 철새도래지 방역, 농가소독 및 예찰 등 선제적 예방중심의 상시 방역시스템 강화를 통해 가축 전염병 차단에 철저를 기할 계획이다.

민선7기 시장공약사항인 민관 거버넌스 체계 구축을 위한 농업농촌 혁신발전위원회 출범에도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작년 12월 위원회 출범을 위한 시민준비단을 구성해 2주마다 조례() 마련을 위한 열띤 토론을 진행하고 있으며, 시민토론회를 개최해 시민들의 의견 수렴 후 조례를 제정해 6월 중 위원회를 출범시킬 계획이다.

작년 3월 개장한 학교급식지원센터를 통한 지역농산물 확대도 올해 농업기술센터의 목표중 하나이다.

이를 위해 학교급식지원센터 소속의 친환경 쌀 농산물 출하회를 조직했으며 작년 학교급식 소비량 분석을 통해 친환경 농산물 안정공급을 도모하고 올해 지역농산물을 60%까지 공급한다는 각오이다.

이무원 농업기술센터소장은민선72년차에 접어든 만큼 농축산업에도 새로운 변화가 필요하다농축산업인들의 의견에 귀를 기울이고 균형적 발전을 위하여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