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아이디어 번뜩’ 정책연구단 발표회 개최
태안군, ‘아이디어 번뜩’ 정책연구단 발표회 개최
  • 박승호
  • 승인 2018.12.05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의적 정책 발굴로 관심 끌어, 향후 지역발전 위한 정책으로 활용 기대-

태안군이 혁신적 정책과제 발굴 및 직원역량강화를 위해 운영한 태안군 정책연구단이 결실을 맺었다.

군은 지난 4일 군청 대강당에서 가세로 군수를 비롯, 군 직원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태안군 정책연구단 연구과제 발표회를 열었다.

태안군 정책연구단은 지난 3월 태안군 소속 직원 21명으로 구성돼 목원대학교 행정학과 권선필 교수의 지도 아래 정책연구 모임을 갖고 토론을 통해 다양한 정책과제를 발굴·연구해왔다.

특히 연구단원의 부서와 직렬을 감안해 행정혁신, 문화관광, 지역개발(A·B), 교육복지 등 5개 분과로 나눠 각자의 전문성을 살렸다.

이날 발표회에서 정책연구단은 블록체인 전자화폐 도입 투어패스를 활용한 관광객 증가 방안 만리포 재생 및 재개발 사업 추진 가온누리 조성 독거노인 홈클리닝 솔루션 사업 등 약 8개월에 걸친 연구 결과를 발표했으며 참신한 아이디어로 큰 호응을 받았다.

군은 연구단 자체평가와 전 직원 내부평가, 외부 전문가 평가를 통해 최우수, 우수, 장려, 노력상 등을 시상해 그동안의 노고를 격려하고 향후 정책연구단 참여를 독려할 계획이다.

군은 이번 정책연구단 운영이 공직자의 능동성을 키우고 업무역량 및 전문성 강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정책연구단의 연구결과가 지역 발전을 이끌 수 있는 정책이 되도록 활용방안을 강구할 방침이다.

가세로 군수는 정책연구단이 보여준 창의적인 발상과 노력에 박수를 보낸다앞으로 다양한 의견제시와 토론을 통해 끊임없는 정책연구로 군정을 혁신할 수 있도록 다함께 노력해 나가자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