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출명소 왜목마을로 가을 출사 오세요!
일출명소 왜목마을로 가을 출사 오세요!
  • 윤태금
  • 승인 2018.11.13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시사철 일출 감상하기 제격 -

서해의 대표적인 일출·일몰 명소인 당진 왜목마을이 11월에 접어들면서 노적봉 사이로 아름다운 일출 장관을 연출하고 있다.

왜목마을은 일출과 일몰을 한 곳에서 감상 할 수 있고 수도권과 가깝다는 지리적 특징과 한 폭의 동양화 같은 서정적인 일출로 유명세를 타기 시작하면서 지난 2000년 이후 해마다 11일이면 전국각지에서 수만 명의 인파가 찾는 곳이다.

특히 10월 하순과 11, 이듬해 2월부터 3월 초까지는 장고항의 노적봉 촛대 바위 사이로 해가 떠오르며 환상적인 아름다움을 연출해 수많은 사진작가들이 일출 사진을 촬영하기 위해 이곳을 찾아오고 있다.

3월 중순부터 10월 사이에도 서해바다를 배경으로 해가 뜨고 지는 등 시기별로 다른 일출 포인트가 다르기 때문에 계절마다 각기 다른 일출의 매력을 느껴볼 수 있다.

시 관계자는 해넘이 해맞이 시즌에 왜목마을 찾는 분들이 많은데, 다양한 먹거리와 해수욕 등 계절에 상관없이 여행하기 좋은 곳이 왜목마을이라며 노적봉 사이로 떠오르는 일출의 장관을 보고 싶으신 분들은 지금이 제격이라고 말했다.

한편 당진 왜목마을은 김승진 선장이 우리나라 최초로 요트 세계 일주를 성공한 곳으로도 유명하며, 인근에는 당진의 대표 먹거리인 실치로 유명한 장고항과 섬 속의 아름다운 해수욕장을 배경으로 캠핑이 가능한 난지섬이 위치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